이조판서(吏曹判書) 응근(應根)


1793년(정조 17)에 출생하여1863년(철종 14)년에 졸.

조선후기 충청도관찰사, 공조판서, 형조판서 등을 역임한 문신.

자는 계경(溪卿), 호는 의석(宜石). 아버지는 참판 김명순(金明淳)이고, 형이 김홍근(金弘根)이며, 동생이 영의정 김흥근(金興根)이다.

1816년(순조 16) 사마시에 합격하여 생원이 되고, 1822년 익위사세마(翊衛司洗馬)가 되고 그 뒤 외직으로 여러 고을 수령을 거쳐 1857년 충청도관찰사에 제수되었다가 1860년 공조판서, 이어 형조판서를 역임하였다.

글씨를 잘 써서 평양의 의열사비(義烈祠碑)를 썼다. 편서로는 충청도관찰사로 재직할 때에 『공산지(公山誌)』를 편찬한 바 있다. 시호는 청헌(淸憲)이다.

김응근 불망비
충북 괴산군 청안면

김응균 청덕인정비
충북 음성군 음성읍 읍내리 음성향교앞