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흥부원군(永興府院君) 조근(祖根)


자 백술(伯述). 호 자오(紫塢). 시호 효간(孝簡). 1793년 7월 1일 충주목사로 있던 r김지순(金芝淳)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아버지는 목사 김지순, 어머니는 이조판서 민종현의 따님 여흥민씨이다.좌의정 이소(履素)의 손자.1816년(순조 16) 생원시에 합격하고, 음보로 경주부판관을 거쳤으며1837년(헌종 3) 승지(承旨)로 승진하였다. 딸이 헌종의 비(妃)로 책봉되자 돈령부영사에 올랐으며 영흥부원군(永興府院君)에 봉해졌다. 어영대장·호위대장·주사대장(舟師大將) 등을 역임하여 철종 때의 안동김씨 세도의 기반을 닦아 놓았다. 1844년(헌종 10) 1월 2일 향년 51세에 별세하였으며 영의정에 추증되었다.묘는 가평군 상면 행현리에 있다. 효간 : 자혜애친왈효 일덕불해왈간(慈惠愛親曰孝 一德不懈曰簡)


            시효를 효간으로 하라는 서경

 

 

 

 

 

 

 

 

 

 

 


             조근선정비
 
         *시효를 내려달라는 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