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사간(大司諫)  김시걸(金時傑)


자는 사흥(士興) 호는 난곡(蘭谷). 김광현(金光炫)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현감 김수인(金壽仁)이고 아버지는 김성우(金盛遇)이며 어머니는 윤형성(尹衡聖)의 딸이다.

1684년(숙종 10) 정시 문과에 을과로 급제 1688년 검열이 되었으나 이듬해 기사환국으로 파직되었다가 1694년 갑술환국 후에 지평(持平)으로 다시 기용되었다.1695년 부사직(副司直)·수찬(修撰)·부교리(副校理)·헌납(獻納)·이조좌랑·교리가 되었으며 이듬해에 이조정랑·사간·겸필선(兼弼善)·사복시정(司僕寺正)·겸보덕(兼輔德)·집의(執義)·응교(應敎) 등을 차례로 역임하였다.

1699년에 승지에 이어 전라도관찰사가 되었으며 1701년 대사간을 역임하였다. 후에 좌찬성(左贊成)으로 추증되엇다.

시호는 헌간(獻簡)이다.

숙종(肅宗) 7년(1681) 신유(辛酉) 식년시(式年試) [진사] 1등(一等) 5위
[문과] 숙종(肅宗) 10년(1684) 갑자(甲子) 정시(庭試) 을과(乙科) 3위



";

난곡집(蘭谷集)

저자 : 문충공(상용)파  시걸(時傑)

생(生) : 1653.12.05

졸(卒) : 1701.06.28

신유(辛酉)진사(進士) 갑자(甲子)문과(文科) 한원(翰苑) 전라도(全羅道)관찰사(觀察使) 대사간(大司諫) 

조선후기 문신·학자 김시걸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725년에 필사한 시문집.
4권 4책. 필사본. 1725년(영조 1) 아우 시보(時保)가 유문을 수집했으며 손자 이건(履健)이 정리한 것이다. 권두에 이건의 서문과 권말에 시보의 발문이 있는데 이건은 서문에서 사정이 있어 본서를 간행하지 못하고 정리해 집에 소장 자손들에게 전한다고 밝혔다.
국립중앙도서관 등에 있다.
권1∼3은 시 370수 권4는 잡저 16편 기 6편 서(序) 4편 서(書) 2편 제문 2편 명 1편 전(箋) 1편 소(疏) 50편 계사(啓辭) 4편 헌의(獻議) 1편 일기 1편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시는 각체에 골고루 능해 조금씩 흔적을 남겼는데 특히 칠률(七律)에는 조예가 깊어 많은 작품을 남겼다.
잡저 중 「산록(散錄)」에서는 우주 대자연의 섭리와 인생관을 비교해 논하고 국가의 치란이 인사(人事)의 득실에 매여 있음을 역설하고 있다.
「잡전(雜傳)」은 조식(趙湜)의 노복인 정민(丁敏)에 대한 전기이다. 1689년(숙종 15) 기사환국에 앞서 조식이 밤중에 일어나 정민에게 송시열(宋時烈)의 상소를 반박하는 남인들의 집회에 편지를 전하라고 시켰으나 정민은 송시열을 돕는 의미에서 그 서신을 전하지 않고 결국은 문밖에 있는 들보 위에 목매어 죽은 사실을 소상하게 기록한 것이다.
「도본(道本)」은 모든 물건과 일이 본말과 종시가 있으므로 근본을 알아야 큰일을 성사할 수 있다는 논술을 제시한 것이다.
「언시(言詩)」는 시에 대해 자기의 견해를 문답형식으로 논술한 것인데 시란 눈으로 보고 마음에 감동된 뒤에 나타나게 되어 자연 성조(聲調)가 유창하게 된다고 전제하고 예로부터 정기(正氣)를 잃은 시는 가치가 없음을 언급하고 있다.
이밖에도 「갑술사월문사낭청시소(甲戌四月問事郎廳時疏)」와 「옥당일기(玉堂日記)」는 1694년에 있었던 갑술옥사를 이해하는 데에 좋은 자료가 된다.
안동김씨대종중 안동김씨대종중
문충공(상용)파
시걸(時傑)
자(字)사흥(士興)
호(號)난곡(蘭谷)
시호(諡號)헌간(獻簡)으로 嚮忠內德(향충내덕) : 충성을 다하고 안으로 덕이 있다는
것을 헌(獻)이라 하고 순일한 덕으로 느슨함이 없음을(一德不懈) 간(
簡)이라 한다
생(生)1653년 계사(癸巳) 12월 5일
관직(官職)신유(辛酉)진사(進士)
갑자(甲子)문과(文科)
한원(翰苑)
전라도(全羅道)관찰사(觀察使)
대사간(大司諫)
저서(著書)난곡집(蘭谷集) 및 년보(年譜)가있다
졸(卒)1701년 신사(辛巳) 6월 28일
배(配)정부인(貞夫人)청송심씨(靑松沈氏)
생(生)1653년 계사(癸巳) 월 일
졸(卒)1711년 신묘(辛卯) 1월 6일
묘(墓)조휘곡(朝暉谷) 선조(先兆) 아래
 지(誌)는 문형(文衡) 김진규(金鎭圭)가 짓고 갈(碣)은우상(右相) 이의
 현(李宜顯)이 지었다.좌상(左相) 민진원(閔鎭遠)이 쓰고 부인(夫人) 지
 (誌)는 족숙 삼연선생(三淵先生)이 지었다
합폄(合窆)
 부(父)목사(牧使) 서견(瑞肩)
 조(祖)참판(叅判) 연(演)
 증조(曾祖)진사(進士) 대형(大亨)
 외조(外祖)목사(牧使) 증(贈)이조(吏曹)참판(叅判) 황수(黃瀡) 본(本) 창원(昌
原)
16 세17 세18 세19 세20 세
광현(光炫)수인(壽仁)성우(盛遇)시걸(時傑)영행(令行)
정행(正行)
조경명(趙景命)
박필언(朴弼彦)
조명우(趙明遇)
맹숙서(孟淑舒)
시보(時保)순행(純行)
숙행(肅行)
이돈(李敦)
이몽언(李夢彦)
이헌중(李獻重)
성운(盛運)
조윤석(趙胤錫)
이창근(李昌根)
수민(壽民)성달(盛達)시택(時澤)명행(明行)
윤준(尹浚)
시윤(時潤)진행(晋行)
겸행(謙行)
사행(師行)
복행(復行)
이장회(李長淮)
시제(時濟)신행(頣行)
인행(人行)
유행(有行)
이규장(李揆章)
시흡(時洽)인행(人行)
시정(時淨)
시잠(時潛)겸행(兼行)
이명세(李命世)
이식(李栻)
이항수(李恒壽)
호연재(浩然齋)
이인경(李仁鏡)
신형하(申亨夏)
신무(申堥)
성적(盛迪)시정(時淨)지행(砥行)
려행(礪行)
맹숙춘(孟淑春)
이위재(李渭載)
이이겸(李以謙)
이민중(李敏重)
조집(趙緝)
조명형(曺命衡)
이현보(李玄輔)
송필겸(宋必兼)
성도(盛道)시간(時侃)경행(敬行)
의행(毅行)
상행(常行)
제행(悌行)
이두천(李斗天)
시한(時翰)서행(恕行)
이복천(李復天)
시완(時莞)철행(喆行)
열행(烈行)
이유수(李惟秀)
안종인(安宗仁)
박윤원(朴胤源)
황기후(黃基厚)
시찬(時粲)상행(常行)
방행(方行)
득행(得行)
최행(最行)
욱행(勗行)
이경빈(李敬彬)
권구(權耉)
임익주(任翼周)
이정박(李廷樸)
장시현(張始顯)
여필관(呂必寬)
이조원(李肇源)
수빈(壽賓)성익(盛益)시발(時發)교행(敎行)
수행(修行)
이후제(李厚濟)
이유(李維)
임재인(林載麟)
윤명연(尹明淵)
시철(時哲)교행(敎行)
우행(友行)
순행(順行)
송재연(宋在淵)
정연(鄭槤)
시술(時述)헌행(憲行)
시길(時吉)건행(騫行)
연행(淵行)
장행(長行)
이희(李熙)
심유진(沈有鎭)
시일(時逸)약행(若行)
묵행(默行)
직행(直行)
황인휴(黃仁烋)
이의항(李宜恒)
시눌(時訥)헌행(憲行)
낙행(樂行)
익행(翼行)
조영순(趙榮順)
임시습(任時習)
황재곤(黃載坤)
이현지(李顯之)
이수(李綬)
신야(申埜)
이서성(李瑞成)
성절(盛節)시석(時錫)과행(果行)
윤상성(尹尙成)
시목(時穆)사행(思行)
광행(廣行)
안행(安行)
채이복(蔡以復)
강술조(姜述祚)
시협(時協)공행(恭行)
시박(時博)안행(安行)
이재건(李再健)
권흥인(權興仁)
이복명(李復明)
강헌조(姜憲祖)
이유수(李有壽)
유하기(兪夏基)
이건명(李健命)
이집(李㙫)
권응(權譍)
이만영(李萬榮)
조석형(趙錫馨)
윤운거(尹雲擧)
이정기(李廷夔)
강문명(姜文明)
이회(李恢)